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판도라TV와 현대HCN이 합작 설립한 N스크린 TV 서비스 에브리온TV(대표이사 김경익)가 애플 맥 앱스토어에서 무료 앱 전체 1위를 기록했다. 맥 앱스토어에 앱을 런칭한 이후 이틀 만이다.

이번에 정식 런칭된 에브리온TV 맥 전용 플레이어는 단순 채널 시청 서비스와 함께, 2개의 채널을 동시에 시청할 수 있는 미니뷰 기능을 지원한다. 프로야구중계 시청 시 특히 유용한 기능으로, 향후 최대 9개 채널 동시 시청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에브리온TV는 디바이스 대응 전략 면에서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국내 N스크린TV 서비스 중에는 유일하게 윈도우폰과 맥 전용 플레이어까지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3월 말에는 삼성스마트TV 전용 앱을 런칭했다. 2분기 내에는 LG스마트TV에서도 에브리온TV를 이용할 수 있을 예정이다.
에브리온TV 사업총괄 박성현 본부장은 “이전에도 DMG 형식으로 맥 전용 앱을 제공하고 있었으나, 지난 3월 말부터 시작한 에브리온TV의 프로야구중계 서비스를 시청하고자 하는 맥 사용자의 요구가 많아져 정식 앱 런칭을 앞당겼다”고 밝혔다.

또한 박 본부장은 “지난 3월부터 프로야구중계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사용자들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늘어나는 사용자들의 다양한 시청 패턴을 만족시키기 위해 최대 9개 채널을 동시에 볼 수 있는 멀티뷰 기능(윈도우 PC), 모바일 앱을 통한 시청 시 데이터 사용량을 줄일 수 있는 ‘라디오 모드’ 등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고 있다. 맥 전용 플레이어 정식 출시도 다양한 사용자 층을 만족시키기 위한 방편 중 하나”라고 덧붙였다.

총 250만 회 이상 다운로드된 에브리온TV는 PC와 모바일, 스마트TV를 통해 총 250여 개의 채널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는 N스크린TV 서비스다. 지난 3월부터는 무료 프로야구중계 서비스 시작과 함께 KTH의 무료영화 채널, 인기 랩퍼 UMC의 XSFM 채널 등을 런칭하여 컨텐츠를 보강하며 사용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Posted by VIJAYA
comments powered by Disq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3월 SK텔레콤의 ‘T끼리 요금제’ 출시로 시작된 이통사들의 요금제 경쟁이 본격적인 상품·서비스 경쟁으로 이어질 전망이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하성민, www.sktelecom.com)은 파격적인 장기고객 우대 정책을 새롭게 발표하며, 보조금 위주의 타사 가입자 유치경쟁에서 벗어나 상품과 서비스 혁신을 통한 고객 중심의 마케팅 경쟁 가속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이 13일부터 시행하는 장기고객 우대 정책인 “평생고객·무한혜택” 프로그램의 주요 내용은 ▲2년 이상 장기 이용 고객 대상 기본제공 데이터량 100%(또는 음성 20%) 무료 리필 ▲기기변경시 혜택을 대폭 강화한 ‘New 착한기변’ ▲2년 이상 장기 이용 고객 대상 멤버십 할인한도 2~4만점 무료 리필 등이다.

SK텔레콤의 장기고객 우대 프로그램은 하성민 사장이 8일 ‘행복동행’ 기자간담회에서 선언한 ‘고객과 함께 하는 행복’을 실천하는 내용으로, 망내외 무제한 요금제 경쟁에 이어 대다수의 고객들이 실질적 혜택을 체감할 수 있는 본격적인 기존고객 우대 경쟁의 포문을 여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SK텔레콤은 지난 3월 22일 업계 최초로 망내 무제한 음성통화 요금제인 ‘T끼리 요금제’를 출시한 이후, 한달 여 만에 망내외 무제한 요금제 가입자가 180만 가입자를 돌파하는 등 고객들에게 뜨거운 호응을 얻으면서, 타 이통사들이 요금제/서비스 경쟁에 동참하게 하는 획기적인 전기를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K텔레콤 박인식 사업총괄은 “국내 무제한 음성통화 시대를 개막한 SK텔레콤이 기존 고객 우대 정책의 획기적인 혁신을 통해 1,200만 규모의 장기 이용 고객들이 실질적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며, “이를 통해 기존의 보조금·번호이동 중심의 소모적 경쟁에서 벗어나, 고객서비스 중심의 경쟁 패러다임으로 통신시장 변화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데이터 기본 제공량 100% 매년 4~6개월 추가 제공

SK텔레콤은 2년 이상 장기 이용 고객들이 요금 부담없이 데이터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데이터 리필하기’를 13일부터 실시한다. ‘데이터 리필하기’는 가입기간이 2/3/4년 이상인 고객은 누구나 기본제공 데이터량의 100%(또는 음성 20%) 리필 쿠폰을 매년 4/5/6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가입기간이 길수록 리필 혜택을 더 많이 받는 방식이다. 고객이 제공받은 리필 쿠폰을 사용할 경우 해당 월의 기본제공 데이터량은 2배로 증가한다.

예를 들어 가입기간이 2년이 된 LTE 62요금제(또는 T끼리 65요금제)고객은 월 기본 데이터 5GB를 모두 소진한 이후에 리필하면 데이터 5GB를 추가로 이용할 수 있다. 또 데이터 4GB 이용 후 잔여 1G 상태에서 리필해도 데이터5GB가 새롭게 리필돼 총 잔여 데이터량이 6GB가 된다.

가입기간 4년이 경과한 시점부터는 데이터 100%(또는 음성 20%) 리필 쿠폰이 매년 6개월간 무료로 제공돼, 고객 입장에서 데이터 이용료 부담을 대폭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예를 들어LTE62고객(또는 T끼리 65요금제) 은 매년 요금 부담 없이 데이터 30GB(월5GB X 6개월)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LTE100 요금제 고객은 월 기본 데이터 제공량인 18GB를 최대 6회 제공받아, 연간 총 108GB를 추가로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장기간 피처폰을 사용한 고객도 스마트폰으로 기변할 경우에 저렴한 요금제로도 데이터를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데이터 100%(또는 음성 20%) 리필을 원하는 고객은 온라인 T월드, 모바일 T월드를 통해서 리필쿠폰을 이용할 수 있으며, SK텔레콤 지점/대리점 내방 또는 고객센터(114)를 통해서도 리필쿠폰 이용이 가능하다. 제공 받은 리필쿠폰은 월 1회 사용 가능하며, 유효기간은 1년이다.

SK텔레콤은 ‘데이터 리필하기’가 LTE 데이터 함께쓰기, T끼리 데이터 선물하기, 데이터 만들기 ‘눝 앱’ 등과 함께 고객들의 데이터 이용 환경을 풍요롭게 하는 차별적인 데이터 정책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K텔레콤은 ‘데이터 리필하기’와 함께 2년 이상 장기 고객을 위한 ‘멤버십 할인한도 리필’을 시행한다. 가입기간이 2/3/4년이 지난 고객이 멤버십 한도 소진시, 멤버십 한도2/3/4만 점이 익월 첫주 금요일에 자동 충전된다. 리필된 한도는 기존 한도와 동일하게 해당 년도 말까지 이용 가능하다.

기기변경 고객 혜택 대폭 확대한 ‘New착한 기변’ 실시

SK텔레콤은 지난 1월 31일 첫 시행한 ‘착한기변’ 고객 혜택을 대폭 강화한 ‘New착한기변’을 13일부터 새롭게 선보인다. ‘착한 기변’은 단말기 사용기간 18개월 이상 고객에게 신규·번호이동 고객과 동등한 수준의 단말기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제도로, 현재 SK텔레콤 기기변경 고객의 80% 이상이 이용하고 있을 정도로 큰 인기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인 ‘New착한기변’은 고객이 단말 구입시 1회성으로 제공되던 기존 혜택 범위를 넘어서, 기기변경 이후에도 추가 혜택을 지속적으로 이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고객이 ‘New착한기변’시 최대 27만원의 단말기 할인 혜택을 유지하면서도, ▲데이터 리필 쿠폰 2장 제공(장기고객 대상 매년 4~6장 제공과 별도 추가제공) ▲매월 마지막 수요일 외식/영화 반값 Day(빕스·미스터피자·메가박스 50% 할인) ▲공식인증대리점 이용시7만원 상당 액세서리 선물 세트 증정 ▲단말 분실보험 가입시 보험료 50% 6개월간 지원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올해 1월 31일 총 4종의 단말기를 대상으로 시작한 착한기변은 현재 최신폰을 포함한 총 10종의 단말기로 확대돼, 고객의 단말 선택권이 더욱 다양해졌다. (New착한기변 대상모델 : 갤럭시S4, 갤럭시노트2, 갤럭시S3, 갤럭시 POP, 베가 아이언, 베가No.6, 옵티머스 G pro, 아이폰5, 옵티머스 LTE III, 베가S5 스페셜)

초장기 이용 고객 대상 특별한 혜택 제공

SK텔레콤은 6월 2일 올림픽공원 체조 경기장에서 열리는 가수 조용필 콘서트에 20년 이용고객 8천명(4천쌍)을 초청해, SK텔레콤 VIP고객만을 위한 특별한 콘서트를 개최하는 등 초장기 이용 고객을 위한 감사 이벤트도 강화한다. SK텔레콤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15년, 20년, 25년 이상 장기고객들을 대상으로T멤버십 할인한도 5~25만 점, VIP콘서트 초청, 감사 꽃바구니, 호텔 식사권 등의 푸짐한 감사 선물을 제공하고 있다.

한편SK텔레콤은 고객들이 T끼리 요금제, 전국민 무한 요금제, 데이터 리필하기, New착한기변, 착한폰 등 다양한 요금제와 혜택을 자세히 안내받고 합리적으로 상품을 선택할 수 있도록, 2,800개 공식 인증 대리점을 통한 ‘우리가족 착한 통신비’ 컨설팅을 본격화할 방침이다.
Posted by VIJAYA
comments powered by Disq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국내 최대 모바일 포털 세티즌(대표 황규원)은 자사 사이트(http://www.cetizen.com)에서 4월 중고 거래자료를 살펴본 결과, 4월 전체 거래물량은 전월(3월) 1만5281건보다 17.25% 줄어든 1만2645건에 그쳤다고 밝혔다.

당초 갤럭시S4가 출시되면서 중고시장이 다소 활성화 될 것으로 보였으나 보조금 단속 강화와 통신사 위약금 제도 부활 등으로 인해 휴대폰 교체 수요가 줄어든 것이 중고시장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세티즌의 안전거래를 분석해 보니 전월(3월) 등록된 안전거래 물품 수는 2만1000건인 반면 4월 등록된 물품은 17.15% 줄어든 1만7400여건으로 집계되었으며, 이는 거래 성공 건수에 반영되어 전월(3월)에 비해 17.25% 하락한 1만2645건이 거래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이는 신제품으로 교체하려던 소비자가 보조금 지원 단속과 통신사의 약정 해지시 위약금 제도 부활 등으로 부담을 느껴 휴대폰 교체를 꺼리고 있다는 분석이다.

제조사별 중고 거래 현황을 살펴보면 전체거래 1만2645건 중 46%인 5767건이 삼성전자 제품인 것으로 나타났으며, 2위로는 LG전자 2512건(20%), 3위 팬택 1512건(12%), 4위 애플 787건(6%)으로 집계되었다. 이는 스마트폰과 일반 피쳐폰, 태블릿의 거래량을 합친 수치이다.

4월 거래 모델 중 상위 10위까지 살펴보니 삼성전자 ‘GALAXY S II’ 모델이 전월에 이어 1385건으로 가장 많은 거래량을 보였으며, ‘GALAXY S III LTE’ 634건, ‘GALAXY S II HD’ 402건, ‘Optimus LTE’ 314건, ‘Optimus LTE 2’ 298건으로 확인됐다.

중고거래에 있어 LTE폰의 비중은 전월과 비슷한 43%로 나타났다. 태블릿의 경우 632건이 거래된 것으로 확인 되었으며, 삼성전자 제품이 88%를 차지하고 있다.

세티즌 관계자는 “신제품이 출시되어도 휴대폰 정책의 악화로 인해 새 휴대폰을 구입하는 데 부담을 느끼는 소비자들이 교체를 꺼리고 있어 당분간 중고시장에도 한파가 불 것”이라고 전망했다.
Posted by VIJAYA
comments powered by Disqus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전버튼 1 2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