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NHN㈜(대표이사 사장 김상헌, www.nhncorp.com)이 네이버사전 서비스에 모바일 접근성을 제고하고자 안드로이드버전 ‘네이버사전앱’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네이버사전앱은 국어, 영어, 일본어, 중국어, 한자, 스페인어, 프랑스어, 독일어, 러시아어, 베트남어, 터키어, 몽골어, 인도네시아어 등 ▲13개 언어사전뿐 아니라, ▲일본어 통·번역기 ▲한자/ 중국어/ 일본어 통합 필기입력기, ▲멀티윈도우 기능 ▲150만 표제어의 지식백과를 제공한다.

특히, 네이버사전앱에 적용되어 첫 선을 보이는 ‘일본어통역기’는 올 초 공개한 번역 기술과 음성인식 기술을 응용한 한-일 통번역 기술 ‘NTransTalk’이 적용되었으며, ‘한-일’과 ‘일-한’ 통역을 모두 지원한다. 이로써 이용자는 번역된 일본어를 읽고 쓸 줄 몰라도 음성인식 기능을 기반으로 일본인과 의사소통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각 언어별로 제공하던 한자, 일본어, 중국어의 입력기를 통합하여 ‘한자/ 중국어/ 일본어 통합 필기입력기’를 검색창 옆에 마련해 모바일 사용 편의성을 높였다.

이 외에도 ‘멀티윈도우’ 기능을 적용해 이용자가 웹서핑을 하거나 학습자료를 보는 중에 외국어 검색 등 어학사전이 필요한 경우, 기존 이용하던 앱 화면을 유지하면서 화면을 분할해 사전앱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는 갤럭시S3와 갤럭시노트2 등 젤리빈(4.1) 이상 OS가 설치된 단말기에서 이용할 수 있다.

네이버 사전&백과DB실 김종환 실장은 “사전 서비스 이용자 가운데 모바일 이용자가 PC 이용자를 넘어서고, 영단어장 서비스의 경우, PC보다 10배 이상 많은 이용자수치를 보이는 등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모바일 어학 사전의 수요를 충족시키고자 네이버사전앱을 출시했다”며 “앞으로 일본어통역기와 같이 네이버사전앱만이 선보일 수 있는 기능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사전은 전문정보 표제어 추출 기술을 활용해 뉴스나 웹문서에 포함된 전문분야 신조어를 확보하고 영어사전의 경우, 300만 개가 넘는 표제어를 확보했다. 또한 영국영어, 스페인어, 독일어, 베트남어의 발음 DB를 구축할 뿐 아니라, 예문을 업데이트하는 등 진화된 온라인 사전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Posted by VIJAYA
TAG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