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SK브로드밴드(대표: 안승윤 www.skbroadband.com)는 IPTV 모바일 서비스인 B tv 모바일에서 2일(이하 한국시간)부터 MLB(메이저리그야구)를 실시간 중계한다고 1일 밝혔다.

MLB는 류현진(LA 다저스)과 추신수(신시내티 레즈) 선수가 뛰고 있어 야구팬들에게는 놓치고 싶지 않은 빅경기이다. 특히 올 시즌 MLB에 입성한 류현진은 LA다저스 2선발에 당당히 이름을 올려 팬들의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또 추신수는 시범경기에서 홈런을 쳐내면서 투타에 걸친 코리안 특급의 활약상이 어느 때보다 기대된다.

모바일 TV 가운데 독점으로 류현진과 추신수 선수의 전 경기를 중계하는 B tv 모바일을 이용할 고객은 B tv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휴대폰에 다운받아 시청할 수 있다.

B tv 모바일 실시간 채널 메뉴 내 MLB Ch.1(류현진 출전 채널)과 MLB Ch.2(추신수 출전 채널) 채널을 손가락으로 터치하면 2일 오전 5시10분부터 시작되는 MLB경기를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특히 관심이 높은 류현진 선수의 선발 등판경기인 3일 오전 11시 10분 LA다저스와 샌프란시스코의 경기는 이동하면서 볼 수 있는 모바일TV의 위력을 제대로 보여줄 것으로 예상된다.

모바일TV 중 유일하게 독점중계하는 B tv모바일의 월 이용 요금은 SK텔레콤 62요금제 이상 이용 고객은 월 2천 원, 그 이하 요금제 고객은 월 3천 원이다. 또 SK브로드밴드 초고속인터넷에 가입한 고객은 월 2천 원에 B tv 모바일의 모든 실시간 방송프로그램을 즐길 수 있다.

임진채 SK브로드밴드 뉴미디어사업부문장은 “방송의 본질은 시청자들이 보고 싶은 방송 콘텐츠를 서비스하는 것이다. 앞으로도 B tv는 TV와 모바일에서 고객만족을 위한 콘텐츠 확보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Posted by VIJAYA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