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판도라TV와 현대HCN이 합작 설립한 N스크린 TV 서비스 에브리온TV(대표이사 김경익)가 애플 맥 앱스토어에서 무료 앱 전체 1위를 기록했다. 맥 앱스토어에 앱을 런칭한 이후 이틀 만이다.

이번에 정식 런칭된 에브리온TV 맥 전용 플레이어는 단순 채널 시청 서비스와 함께, 2개의 채널을 동시에 시청할 수 있는 미니뷰 기능을 지원한다. 프로야구중계 시청 시 특히 유용한 기능으로, 향후 최대 9개 채널 동시 시청까지 지원할 예정이다.

에브리온TV는 디바이스 대응 전략 면에서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국내 N스크린TV 서비스 중에는 유일하게 윈도우폰과 맥 전용 플레이어까지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 3월 말에는 삼성스마트TV 전용 앱을 런칭했다. 2분기 내에는 LG스마트TV에서도 에브리온TV를 이용할 수 있을 예정이다.
에브리온TV 사업총괄 박성현 본부장은 “이전에도 DMG 형식으로 맥 전용 앱을 제공하고 있었으나, 지난 3월 말부터 시작한 에브리온TV의 프로야구중계 서비스를 시청하고자 하는 맥 사용자의 요구가 많아져 정식 앱 런칭을 앞당겼다”고 밝혔다.

또한 박 본부장은 “지난 3월부터 프로야구중계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사용자들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며 “늘어나는 사용자들의 다양한 시청 패턴을 만족시키기 위해 최대 9개 채널을 동시에 볼 수 있는 멀티뷰 기능(윈도우 PC), 모바일 앱을 통한 시청 시 데이터 사용량을 줄일 수 있는 ‘라디오 모드’ 등 다양한 기능을 지원하고 있다. 맥 전용 플레이어 정식 출시도 다양한 사용자 층을 만족시키기 위한 방편 중 하나”라고 덧붙였다.

총 250만 회 이상 다운로드된 에브리온TV는 PC와 모바일, 스마트TV를 통해 총 250여 개의 채널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는 N스크린TV 서비스다. 지난 3월부터는 무료 프로야구중계 서비스 시작과 함께 KTH의 무료영화 채널, 인기 랩퍼 UMC의 XSFM 채널 등을 런칭하여 컨텐츠를 보강하며 사용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Posted by VIJAYA
comments powered by Disqus

티스토리 툴바